본문 바로가기

먹자

경복궁역 서성이는 젊은 커플 시간보내기-빠네파스타

 

경복궁역 인근에서 누구 만나서 시간보내기 좋은 근사한 곳이 있는데요. 아무래도 데이트 하다 팔다리 아프면 안식할 수 있는 연인들이 가기 좋은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365일 연중무휴 오전 11시에서 오후 10시까지 이용할 수 있는 스파게티, 피자전문 빠네파스타 레스토랑 입니다.

 

 

지난 겨울에 가보고 이번에 화덕피자로 좋은 기억이 있어 다시 확인해 봤습니다. 아주 무거운 느낌은 없고요. 좋은 요리-빠네 감베로네, 빠네 까르보나라, 안심 팬 스테이크 즐길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낮 11시 부터 2시까지는 런치세트 일만원대로 저렴하게 즐길 수 있습니다. 

 

 

샐러드의 종류도 다양합니다. 돌체비타, 풍기발사모, 시저, 베르두레, 구운 마늘새우 샐러드 있습니다. 피자는 마르게리타 피자, 포르마쥐, 돌체짜 피자, 빠따다 피자, 마레따 피자, 고르곤졸라 피자 있고요. 제가 좋아하는 파스타는 빼스카또레, 감베로네 파스타, 뽀르노 파스타, 폴로스테이크 파스타, 펜네 아라비아따, 나노 파스타, 빠네 카스텔로, 살몬 알라 감베로네, 페투치네 포르마지오, 주키니 파스타, 크림 폭립 파스타, 감베로네 파스타, 폴로 파스타, 배스카또레, 까르보나라, 아슈가타 감베, 알리오 올리오, 봉골레, 상하이...까지 매우 많은 파스타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리조또에는 마레 리조또, 폴로 리조또, 풍기 리조또, 빼스카또레 리조또...있으며 사이드 메뉴로 아주 느낌있는 데이트를 가능케 합니다. 

 

 

입구는 차분한 초록색을 주조색으로

내부는 화덕이 분위기 있게 자리하고요

 

 

 

 

실내는 이런 분위기. 정리는 안되는 그냥

편하게 앉아 먹고 이야기 하다 갈 수 있는

색을 가졌습니다.

 

 

 

 

냅킨에는 빠네파스타의 로고가

잘 새겨져 있어 전문요리를 맛볼 수

있으리라 생각되는 곳입니다.

 

 

 

 

메인요리를 먹기 전에 간단한 빵이 제공되고

올리브 기름과 함게 먹으면 식감이 더 좋습니다.

저는 자몽쥬스.

 

 

 

 

크림스파게티 인데요. 꼭 이 시켜야 두분이서

즐거운 시간 보낼 수 있습니다. 싸우고 오셨어도

양보할 수 없는 요리기에 금새 화가 풀립니다.

 

 

 

 

크림스파게티 가지고 잠깐 먹고

피자주문했는데. 저 위에 파란야채가

많이 들어간피자 별루 입니다. 저는

그랬는데...모양이 이쁘긴 해요.

 

 

 

 

인기만점의 크림스파게티는 빵과 함게 사라지고

말았습니다. 추가하기에는 너무 많은 양이라...

 

 

 

 

이야기가 무르익을 무렵 수다속에

피자도 하나씩 사라집니다. 양이 많았지만

맛좋고, 기분좋아 다 먹었음. 먹다 남은 것을

테이크아웃 하기에는 너무 뭔 이곳입니다.

맛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