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입

케이블제단 시 orbis 니퍼160mm 수공구 구입요령 입니다.

가정용 니퍼를 가지고 있었지만 전지가위로 이래저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활용도가 높은 전지가위 였는데 오랜기간 사용으로 이빨도 나가있는 상태였는데, 얼마전 잃어버렸습니다. 이참에 니퍼를 하나 골라봤습니다. CCTV설치 시 니퍼가 활용도가 더 좋고, 오랜동안 사용할 수 있을 거 같았습니다. 좀 중저가로 골라봤는데요. 너무 싼거 사면 또 잃어버리고 찾지 않을거 같아서...일본제품들이 좋기는 한데 독일이 '쇠'로는 더 유명하지 않나 싶어서 made in 저머니 검색해 봤습니다. 오르비스 제품인데요, 독일브랜드 잘 몰라서 일단 160mm 구입해 봤습니다. 

 

 

참고로 CCTV설치 시 사용할 목적으로 구입했습니다. 전기선보다 얇은 선을 사용하기에 니퍼 자체가 질좋은 강도를 지닐 필요는 없습니다. 잃어버려도 아쉬울것 없는 가격수준에서 골라 봤습니다. 

 

 

수공구 스트리퍼로 전선케이블 피복을 벗기는 사진입니다. 니퍼로도 가능한 일입니다. 얇은 구리선도 섬세하게 제단해주니 편리합니다. 두개 사서 한개를 스페어로 가지고 있을까 했지만 이번에 사용하는 니퍼가 얼마나 제 마음에 들지 몰라 일단 한개주문 후 현장에서 사용해 봤습니다.

 

 

 

 

독일브랜드 오로비스 니퍼 입니다. 아주 비싼건 아니고요. 아주 좋은 것을 사용해 보질 않아서 기존 저가용 니퍼보다는 한결 좋네요. 현장에서 전지가위를 주로 사용하다가 니퍼를 사용하다보니 익숙치 않지만 불편할 정도는 아닙니다. 조만간 하다 더 사서 여유로 갖고 있어야겠네요. 현장에서 자주 사용하고 잃어버릴 수 있는 공구중에 하나입니다.

 

 

 

실제 제 손입니다. 큰 손에 속하지는 않습니다. 구입시 참고하시고요. 손잡이의 빨간 고무는 흘러내리지 않은듯한 모습을 가졌습니다. 수공구는 인터넷으로 비싸게 파는 경우가 많습니다. 다른 생활 필수품보다 다양하게 검색하셔서 고르시면 좋습니다. 공구상가에 가면 원하는 제품의 브랜드를 찾지 못할 수 있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