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자

영등포백종원 대패삼겹살 먹고 왔습니다.

대패삼겹살로 유명한 백종원씨가게에

 

쌈밥 먹으러 들렸습니다. 논현영동시장 

 

근처에나 가야 먹을 줄 알았는데 영등포

 

인쇄거리에도 있네요. 근처에는 

유명한 김안과도 있습니다. 

배고프던 시절에 쌈밥집이 바로 숙식하던 곳

 

옆에 있어 양껏먹고 만족해하던 곳... 

 

그 시절 야채가격이 고깃값보다 비쌀때가 

 

있었는데 백선생이 야채들을 줄이는 것은 

 

고객에 대한 배신이라며 야채양을 줄이지 

 

않고 푸짐하게 나왔던 것이 너무

멋졌습니다. 덕분에 배불리 먹을 수 있었습니다.

 

가끔씩 인근에서 거리에 나와있는 백선생을 

 

볼 수 있었고요. 키는 작았던 거 같내요. 


삼겹살이 양이 적었는데 원래 좀 적었던거 같아요

야채인데요, 보기만 해도 기분좋습니다.

 

 


마늘이 유독 많아 보이는 이곳이내요

추가로 주문하는 우렁쌈장맛이 기가 막힙니다.

요렇게도 싸먹어보고요

저렇게도 싸먹어 봅니다.

심심할때 퍼먹는 된장찌게맛은 별루내요

 

 


우렁쌈장이 별미. 조금씩 더 먹게 만드는 반찬

 

입니다. 이 쌈밥을 먹고나면 늘 기분 UP!


오래전 느낀 그 기분이 오늘도 느껴진 

 

하~루였내요.